부천시 원미도서관, 지역커뮤니티 공간으로 새단장

코로나19 대응지침에 따라 방문 대출 반납서비스 운영중… 향후 정상 운영 예정

김기영 기자

작성 2020.05.22 16:08 수정 2020.05.23 15:28

원미도서관이 시설 노후화와 자료 공간 부족을 개선하기 위한 리모델링을 마치고 새단장한 모습을 공개했다.


1994년 개관해 올해로 26년 된 원미도서관은 지난해 8월부터 노후 시설을 개선하고 1, 2층 통합자료실을 조성하는 등 공간을 특화하여 이용객 중심의 편의 시설을 증진을 위해 리모델링을 추진했다.


이번 리모델링은 노후 시설을 개선하기 위해 구조를 보강하고 전기·통신·소방설비 등을 교체하였다. 장애인, 노약자, 임산부 등이 도서관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엘리베이터와 수유실 등 편의시설도 확충하였다. 또한 다양한 열람 좌석을 배치하는 등 1,2층 자료실은 개방형 통합자료실로 조성했다.


현재 원미도서관은 코로나19 대응 지침에 따른 생활 속 거리두기를 실천하기 위해 단계적으로 개방하여 방문 대출 반납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6월에 학교 운영이 정상화하면 도서관 자료실도 정상 운영할 계획이다.


도서관 관계자는 “원미도서관이 지역주민에게 보다 편안하고 쾌적한 공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한 만큼 지역 커뮤니티 공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긴 시간 기다려주신 지역주민에게 감사드리며, 어려운 시기에 도서관과 책을 통해 위로와 희망을 얻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Copyrights ⓒ 온라인유통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김기영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소상공인연합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