숲으로 그린 행복한 충남 만든다

[충남도] 산림관계관 회의 개최…올해 산림정책 설명·토론 등 소통

충남도는 31일 올해 산림사업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한 ‘2020년 시군 산림 관계관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김용찬 행정부지사를 비롯한 추욱 농림축산국장, 도내 산림 부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산림사업의 성과 제고 방안을 모색·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도에 따르면 올해 산림사업은 총 62개로, 2550억 원이 투입된다.


구체적으로 △산불방지 등 산림 보호·관리 504억원 △밀원숲 조성 등 산림자원 육성 648억원 △청정임산물 이용 증진 등 산림소득증대 461억원 △생활 밀착형 녹지 공간 확충 409억원  △맞춤형 산림복지서비스 256억원 △소나무재선충병 등 확산방지 117억원 등이다.


이와 함께 도는 산불진화용 임차헬기를 당초 2대에서 3대로 확충하고, 신규 사업으로 산불발생 시 신속체계적 대응체계 구축을 위해 권역별 ‘산불방지지원센터’를 조성한다.


아울러 충남의 100대 명산을 중심으로 이동통신 서비스 품질을 본격적으로 개선, 산을 찾는 등산객의 안전과 고품질의 통신서비스 제공한다.


김용찬 도 행정부지사는 “도에서 역점 추진하는 밀원숲 단지 조성 등 중장기 산림정책 계획을 체계적으로 추진해 실질적인 성과를 만들어 내겠다”며 “산불 예방 대책에 만전을 기하고, 소나무재선충병 조기 방제에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Copyrights ⓒ 온라인유통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재천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소상공인연합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