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교육청, 초등학교 안전사고‘336건’예방

학교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지자체와 적극 협력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

경주시통합관제센터
봉화군통합관제센터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지난해 초등학교 CCTV 실시간 모니터링을 통해 초등학교 안전사고 ‘336건’을 예방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14일 밝혔다.


경북교육청은 23개 지자체 통합관제센터와 연계해 초등학교 내에서 발생할 수 있는 학교폭력과 학교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초등학교의 학교 밖 CCTV 5,015대를 220명의 관제요원들이 24시간 모니터링하고 있다.



지난해 통합관제센터의 초등학교 CCTV 모니터링 중 336건의 사고 징후를 발견해 경찰서, 소방서, 해당 학교 등에 즉시 알려서 학교안전사고를 예방했다. 


사고 발생 유형은 학교폭력 22건, 절도 등 범죄발생 15건, 화재 등 시설피해 8건, 학생 비행 등이 291건으로 파악됐다.


또한, 경북교육청은 지난해부터 중학교 CCTV도 지자체 통합관제센터와 연계를 추진 중이며 도내 23개 지자체 중 13개 지자체와 연계 합의해 현재 6개 지자체는 중학교 CCTV 모니터링을 하고 있다.


나머지 10개 지자체와도 2020년까지 연계 완료를 위해 협의하고 있으며, 중학교 CCTV 지자체 통합관제센터 연계가 완료되면 더 많은 학교안전사고 예방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심원우 교육안전과장은“분기별 학교안전사고 현황 파악을 통해 예방 방안을 강구하고 효율적인 학교 CCTV 실시간 모니터링을 통해 안전하고 믿음직한 학교환경 조성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Copyrights ⓒ 온라인유통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동훈기자 뉴스보기
기사공유처 : 사회안전.학교폭력예방신문